UPDATE : 2019.10.18 금 17:57
제783호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마인드칼럼
대마초 합법화 배경

필자가 살고 있는 미시간 주는 대마초가 합법화된 지 약 9개월 정도 되었다. 대마초가 합법화되기 전에는 이곳 로체스터 지역 법원의재판 중 45%가 대마초 관련 범죄였다. 그런데 아무리 경찰들이 대마초 관련 범죄자들을 잡아도 관련 범죄가 줄어들기는 커녕 해마다 늘어가고 범죄 연령대도 갈수록 낮아지는 문제에 직면했다. 막대한 예산을 편성하여 집행해도 거의 효과가 나지 않은 상황에서 정치인들은 차라리 대마초를 합법화시키면 예산을 아낄 수 있고 수치상 범죄율도 떨어뜨릴 수 있을 것이라 생각했다. 결국 대마초 합법화의 실질적 이유는 무슨 수단을 써도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없고 그 때문에 막대한 돈이 허공에 사라져 버린다고 판단한 결과 즉, 경제적 문제 때문이었다. 
사람들은 대마초 합법화를 너무 쉽게 생각하는 것 같다. 사실 대마초는 사람들에게 마약에 대한 두려움과 부담을 덜어주는 입문 단계로 이용되고 있다. 특히 대마는 마음을 피폐하고 무기력하게 만드는 등 여러 가지 마음의 문제를 일으킨다. 미국에 십여년 째 살고 있는 필자는 이 문제에 대해 깊이 생각해 보았다. 결론은 대마초 합법화로 인한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대마초에 대한 경각심을 가져야 함은 물론 유혹을 이길 수 있는 강한 마음을 키워주는 마인드교육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노대일 선교사/기쁜소식디트로이트교회


 

주간기쁜소식  webmaster@igoodnws.or.kr

<저작권자 © 주간 기쁜소식,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간기쁜소식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183번지 | 전화 : 02)574-6235 | 팩스 : 0504-016-4996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06328 | 발행인 : 이경호 | 편집인 : 김성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훈 | 등록일자 : 2004년 10월 28일
Copyright © 2019 주간 기쁜소식. All rights reserved. webmail to weekly@igoodnews.or.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