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7 금 14:39
제740호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마인드칼럼
정확한 진단

보통 치과 의사들은 환자의 증상과 부위를 살피며 진찰을 한다. 하지만 그것으로만 판단하지 않고 눈에 보이지 않는 부분까지 볼 수 있는 장비를 통해 원인을 정확하게 찾아내고 진단한다.
치과에 내원하는 환자들 중 딱딱한 돌을 씹거나 얼음이나 사탕을 먹다가 치아에 강한 충격을 받아 본인도 모르게 치아에 균열이 생기는 경우가 있다. 음식을 씹을 때마다 찌릿한 통증이 발생하는 치아균열증후군은 외형적으로는 손상된 부위가 잘 보이지 않고 방사선 장비로도 정확하게 발견해내기가 어렵다. 최근에는 치아에 특수 청색광을 비추면 균열이 발생한 부위에 주황색이 밝게 나타나 감춰진 균열을 발견할 수 있어 효과적인 치료가 가능하게 되었다. 
우리도 인생을 살면서 많은 어려운 문제를 만나게 되는데, 이때 대부분 우리가 가지고 있는 오감과 경험, 나름대로 터득한 지식을 토대로 문제를 판단한다. 사실 우리가 가진 오감과 경험은 지극히 제한적인 경우가 많고 지식도 피상적이고 잘못된 경우도 상당히 많다. 그래서 문제 앞에서 어려워하거나 절망 가운데 빠져있을 때도 있다. 하지만 우리보다 더 큰 지혜나 경험을 가진 멘토들과의 교류를 통해 문제를 정확하게 진단한다면, 그 문제들이 단지 고통과 슬픔으로 우리 마음에 자리잡지 않고 기쁨과 소망으로 바뀔 수 있을 것이다.
이승호 원장/ 옥수수치과



 

주간기쁜소식  webmaster@igoodnws.or.kr

<저작권자 © 주간 기쁜소식,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간기쁜소식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183번지 | 전화 : 02)574-6235 | 팩스 : 02-572-620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06328 | 발행인 : 문영준 | 편집인 : 김성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훈 | 등록일자 : 2004년 10월 28일
Copyright © 2018 주간 기쁜소식. All rights reserved. webmail to weekly@igoodnews.or.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