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21 금 20:58
제730호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마인드칼럼
치아가 시린 원인

필자의 병원에는 치아가 시려서 내원하는 환자들이 유독 많다. 보통 시린 치아의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서는 방사선 사진 촬영과 임상 검사를 시행한다. 방사선 사진에 특별한 소견이 없고, 잇몸뼈가 녹아서 생기는 풍치도 없는데 시려하는 경우에는 대부분 ‘치경부 마모증’으로 진단이 된다. 
치경부 마모증(齒頸部 磨耗症)은 치아와 잇몸이 만나는 경계부분(치경부)이 마모되어 치아 시림증을 유발하는 질환이다. 이러한 질환은 과도하게 씹는 힘에 의해 발생되기도 하지만 가장 흔한 원인은 바로 수평방향의 잘못된 양치질이다. 치경부 마모증의 치료는 치아 색과 유사한 레진 등을 이용해 패인 부분을 메워주면 된다. 하지만 근본적인 치료는 잘못된 양치질 습관을 바꾸는 것인데 이 부분이 가장 어렵다. 
그런데 양치질 습관처럼 사람의 마음에도 습관이 있다. 자신의 마음을 어두운 절망으로 내어주는 습관을 가진 사람과 밝은 소망으로 마음의 방향을 옮기는 습관을 가진 사람이 있다. 잘못된 마음의 습관은 나뿐만 아니라 주위 사람들에게도 큰 고통과 슬픔을 준다. 그 사실을 정확하게 발견하고 밝은 소망으로 마음을 옮기는 습관을 가진다면 우리의 삶은 더욱 행복해질 것이다.
이승호 원장/ 옥수수치과



 

주간기쁜소식  webmaster@igoodnws.or.kr

<저작권자 © 주간 기쁜소식,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간기쁜소식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183번지 | 전화 : 02)574-6235 | 팩스 : 02-572-620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06328 | 발행인 : 문영준 | 편집인 : 김성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훈 | 등록일자 : 2004년 10월 28일
Copyright © 2018 주간 기쁜소식. All rights reserved. webmail to weekly@igoodnews.or.kr
Back to Top